검찰이 수사권을 가지면 일어나는 일 #02 <MB 사돈 효성그룹 비자금 사건 은폐 축소>

더브리핑(The Briefing) / 기사승인 : 2022-05-24 15:13:17
  • -
  • +
  • 인쇄

2000년부터 시작된 효성그룹 조현준 사장 등의 비자금 조성 사건. 

 

2006년 금융정보분석원(FIU)의 효성그룹 관련 의심 거래 통보 이래, 2008년 국가청렴위 수사 의뢰, 대검 범죄첩보 등에도 불구하고 수사 뭉개다 외환관련 혐의 공소시효 넘긴 2009년 9월 효성그룹 임원들만 불구속 기소. 

 

그러나 그 직후 재미 언론의 폭로와 민주당의 추궁에 추가 수사 거쳐 해외부동산 불법 취득으로 2009년 12월 조현준 사장 형제 불구속 기소.

 

2012년 조현준 사장 집행유예 확정

 

 

 

[저작권자ⓒ 더브리핑.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